통합검색

[알림] 뉴스핌 창간 14주년 기념 제6회 서울이코노믹포럼 개최

'트럼프 시대, 글로벌 경제 전망' 주제
4월 12일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

  • 기사입력 : 2017년03월08일 16:10
  • 최종수정 : 2017년03월08일 16: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송의준 기자] 트럼프 미국 대통령 시대가 열리면서 글로벌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트럼프의 보호무역주의와 미국 우선주의는 전세계 경제에 상당한 충격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여기에 북한의 핵실험 및 미사일개발 가속화, 이에 대응한 사드배치로 중국의 對韓 경제보복이 현실화되는 등 대통령 탄핵으로 국가리더십 부재 속에 있는 대한민국의 경제는 험난한 삼각파도와 마주하고 있는 형국입니다.

뉴스핌은 트럼프정부 출범 후 새롭게 조성된 글로벌경제 상황을 조목조목 짚어보고 대한민국이 나아갈 길을 탐색하기 위한 포럼을 마련했습니다.

뉴스핌이 창간 14주년을 기념해 4월 12일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하는 ‘제6회 서울이코노믹 포럼’의 주제는 ‘트럼프 시대 글로벌 경제 전망-한중일 3국의 대응전략’입니다.

한국과 미국, 중국, 일본의 석학과 전문가들이 참석해 트럼프의 보호무역과 미국우선주의가 글로벌경제에 몰고 올 파장을 분석하고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은 어떤 대응전략을 가지고 험난한 파고를 헤쳐나갈지 함께 고민하고 해법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첫 번째 주제발표는 <트럼프 대통령의 경제적 결과(The Economic Consequences of President Trump)>라는 주제로 게리 허프바우어(Gary Hufbauer)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PIIE) 선임연구원이 트럼프 대통령의 경제정책이 세계경제에 미칠 영향을 진단합니다.

두 번째로는 <트럼프 새정부의 경제정책과 미일 경제대화의 전망(President Trump's New Economic Policy and Prospects of the Japan-US Economic Dialogue)>을 주제로 가와이 마사히로(河合正弘) 도쿄대 공공정책대학원 교수가 트럼프 새정부의 경제정책이 갖고 있는 거시경제효과, 무역정책, 외환정책 등이 일본에 미칠 영향과 ‘미·일 경제대화’가 어떤 방향으로 흐를지 예상해 봅니다.

이어 신제윤 국제금융협력대사(전 금융위원장)가<트럼프 시대의 글로벌 금융규제 트렌드와 전망>을 통해 미국이 추진할 금융규제가 우리나라에 어떻게 다가올지 진단하고 대응방안을 찾아봅니다.

끝으로 전병서 중국경제금융연구소장은 <T(트럼프)-X(시진핑)시대, 중국의 대전환과 기회는?>이라는 주제로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중국 경제가 우리나라에 어떤 기회를 가져올지 내다보는 시간을 제공합니다.

◆ 행사 개요

- 일시 : 2017년 4월 12일(수) 오전 8시30분~12시
- 장소 :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
- 연락처 : 뉴스핌 포럼사업팀(02-319-4401, 070-4677-9521)
             forum@newspim.com

 

[뉴스핌 Newspim] 송의준 기자 (mymind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