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생활경제

이마트, 유통업계 최초 연태고량주 판매

적국 점포서 500㎖ 1병에 1만7000원

  • 기사입력 : 2017년01월11일 17:42
  • 최종수정 : 2017년01월11일 17: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에라 기자] 이마트가 국내 유통업체 최초로 연태고량주를 단독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연태고량주는 산둥성 동북부에 위치한 옌타이(烟台) 지역에서 유래한 술이다. 특유의 과일향이 일품이며 일반적인 고량주에 비해 도수가 낮고 단맛이 가미돼 목넘김도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중식당 고량주 점유율 1위를 자랑하는 등 국내에서도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으나 중국집 이외에서는 구매가 어려워 이마트가 이를 해소하기 위해 판매에 나서게 됐다.

전국 점포에서 판매되는 연태고량주는 500㎖로 1만7000원이다.

<사진 제공= 이마트>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