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내성적인 보스' 박혜수, 한그루·서현진 잇는 신로코퀸 될까…송현욱 감독 "순수한 매력 채로운에 적격…연우진과 케미 대만족"

  • 기사입력 : 2017년01월10일 16:18
  • 최종수정 : 2017년01월10일 16: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내성적인 보스'에 출연하는 배우 박혜수 <사진=CJ E&M>

[뉴스핌=이현경 기자] tvN 새 월화드라마 ‘내성적인 보스’가 출격한다. ‘연애말고 결혼’ ‘또 오해영’으로 한그루, 서현진을 로코퀸 대열에 올린 송현욱 감독이 ‘내성적인 보스’의 박혜수를 통해 로코퀸 메이커로 다시 등극할 지 주목된다.

10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내성적인 보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연우진, 박혜수, 윤박, 공승연, 예지원, 전효성, 허정민, 한재석, 송현욱 감독이 참석했다.

‘내성적인 보스’는 베일에 싸인 유령으로 불리는 극도로 내성적인 보스 은환기(연우진)와 초강력 친화력의 신입사원 채로운(박혜수)이 펼치는 소통로맨스다.

앞서 한그루, 서현진에 이어 송현욱PD 작품의 여주인공으로 박혜수의 이름이 올려졌다. 송현욱 감독은 박혜수의 캐스팅이 기적적이었다며 그 과정을 전했다.

송현욱 감독은 “캐스팅 과정이 힘들었고 난항이 있었다. 제가 생각해도 사법고시 확률 정도였다”고 운을 뗐다.

이어 송현욱 감독은 "박혜수의 장점은 순수함"이라며 ‘내성적인 보스’의 채로운에 적격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박혜수는 때 묻지 않은 매력이 있다. 채로운은 외향적인 성격에 뮤지컬배우 지망생이다. 그리고 한없이 상대의 마음의 문을 두드리는 역할이다. 또 언니의 복수를 위해 입사를 하는데, 이 부분을 모두 과하지 않고 재밌게 표현할 배우가 박혜수였다”고 설명했다. 향후 박혜수가 로코퀸 계보를 이을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로코퀸이 될지는 본인이 잘하면 될 거다”라고 말했다.

10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된 tvN '내성적인 보스' 제작발표회에 연우진, 박혜수가 참석했다. <사진=CJ E&M>

지난해 JTBC ‘청춘시대’에서 순수한 스무살 유은재 역을 맡아 라이징스타로 떠오른 박혜수는 2017년 tvN 첫 월화드라마이면서 로맨틱코미디 ‘내성적인 보스’의 주연으로 낙점됐다. 첫 주연작인 만큼 부담감도 만만찮다.

박혜수는 “‘청춘시대’에서 언니들과 함께 했던 5인분 양을 혼자 감당하려니 부담도 되고 체력적으로도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무엇보다 캐릭터가 전작과 완전히 다르기 때문에 노력해야 할 부분이 많다. ‘청춘시대’에서 소극적인 캐릭터를 하면서 제 성격이 은재처럼 변했다고 생각했다. 전작이 끝 날쯤 송현욱 감독을 만났고 채로운을 맡으면서 다시 채로운의 색을 입으려고 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특히 말투나 행동을 좀 더 과감하게 변화를 주려고 연습을 했다. 평소에도 사소한 습관까지 버리고 노력했다”라고 전했다.

'내성적인 보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연우진, 박혜수, 공승연, 윤박(왼쪽부터) <사진=CJ E&M>

신 로코퀸으로 점쳐지고 있는 박혜수의 상대역은 배우 연우진이다. 연우진은 앞서 송현욱 감독과 ‘연애 말고 결혼’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송현욱 감독은 연우진을 섭외한 이유에 대해 “작품을 보면 알겠지만 연우진이 가진 근본적으로 선한 눈망울이 있다. 그게 은환기와 잘 맞는 부분”이라며 “연우진이란 배우는 로맨틱코미디에 최적화된 인물”이라며 믿음을 보였다. 이어 “연우진과 박혜수의 조합이 좋다. 후회 없는 선택을 했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연우진은 송현욱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추는 것에 대해 부담감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어려움이 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데 보는 이의 입장에서 익숙하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면서 “제가 많이 신경 쓰고 있다. 이 캐릭터를 하면서 색을 빼려고 한다. 다른 작품과 다른 과정이다. 그렇게 작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한편 ‘내성적인 보스’에는 박혜수, 연우진 외에 윤박, 공승연, 전효성, 예지원, 허정민, 한재석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윤박은 연우진과 정반대의 성격, 뛰어난 화술을 갖춘 이상적인 리더 강우일을, 공승연은 극중 친오빠 은환기의 동생 은이수 역을 맡아 오빠와 다른 시원시원한 외향적인 모습을 선보인다.

예지원은 열혈 워킹맘 당유희 역을, 전효성은 신경쇠약에 걸린 비서 김교리를, 허정민은 독설 담당 엄선봉, 한재석은 금수저 열정제로 신입사원 장세종 역으로 눈도장을 찍는다.

'내성적인 보스'는 오는 16일 밤 11시 첫방송한다. 

[뉴스핌 Newspim] 이현경 기자(89hklee@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