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우리카드, 프로배구 4위 탈환 ‘파다르·최홍석 47점... 3위 한국전력 3대1 완파, 승점 3점차 추격

  • 기사입력 : 2017년01월07일 16:24
  • 최종수정 : 2017년01월07일 16: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우리카드, 프로배구 4위 탈환 ‘파다르·최홍석 47점... 3위 한국전력 3대1 완파, 승점 3점차 추격. <사진= 우리카드 배구단>

우리카드, 프로배구 4위 탈환 ‘파다르·최홍석 47점... 3위 한국전력 3대1 완파, 승점 3점차 추격

[뉴스핌=김용석 기자] 우리카드가 프로배구 4위를 탈환했다.

우리카드는 7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홈경기에서 한국전력을 세트 스코어 3-1(24-26 25-17 25-23 26-24)로 꺾고 승점 34로 삼성화재(승점 32)를 제치고 4위로 올라섰다. 3위 한국전력과는 승점 3점차.

이날 우리카드는 파다르가 25득점, 최홍석이 22득점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한국전력은 바로티가 양팀 최다 30득점, 전광인(18점)과 서재덕(10점)이 두자릿수 득점을 올렸으나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양팀은 1세트부터 최홍석과 바로티의 공격으로 치열한 접전을 펼쳤지만 뒷심에서 앞선 우리카드가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우리카드는 21-23 뒤진 상황서 파다르의 연속 백어택으로 동점을 만든 후 전광인의 시간차를 김광국이 블로킹, 24-23으로 앞섰다. 하지만 한국전력은 바로티의 백어택으로 듀스를 만든 뒤 전광인의 블로킹과 바로티의 백어택으로 1세트를 가져왔다.

그러나 우리카드는 2,3 세트를 내리 획득 전세를 역전시켰다. 2세트서 우리카드는 한국전력의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우리카드는 14-13 상황서 파다르의 연속 공격과 박상하와 신으뜸, 최홍석의 백어택을 묶어 19-15로 격차를 벌린 뒤 여유있게 승리했다. 3세트서도 우리카드는 파다르의 연속 공격득점으로 앞서 갔지만 한국전력의 거센 추격을 받았다. 하지만 23-22로 앞선 상황서 파다르와 신으뜸의 연속 공격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2,3세트서 최홍석은 11 득점, 파다르는 10득점으로 활발한 공격을 펼쳤다.

마지막 세트서는 우리카드의 뒷심이 빛이 났다. 중반까지 근소한 차로 뒤지던 우리카드는
21-23으로 뒤진 상황서 파드르의 연속 공격으로 24-24 듀스를 만들었다. 이후에도 파다르의 막강 백어택 공격은 이어졌고 전광인(7득점), 바로티(5득점)의 득점으로 맞서던 한국전력을 무너트렸다.

 

[뉴스핌 Newspim] 김용석 기자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