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배유나·정대영·하혜진 맹활약’ 한국도로공사, 크리스마스날 승리... OK저축은행은 삼성화재 상대로 시즌 첫승

  • 기사입력 : 2016년12월25일 18:28
  • 최종수정 : 2016년12월25일 18: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배유나·정대영·하혜진 맹활약’ 한국도로공사, 크리스마스날 승리... OK저축은행은 삼성화재 상대로 시즌 첫승. <사진= 한국도로공사 배구단>

‘배유나·정대영·하혜진 맹활약’ 한국도로공사, 크리스마스날 승리... OK저축은행은 삼성화재 상대로 시즌 첫승

[뉴스핌=김용석 기자] 최하위 한국도로공사가 승수를 추가했다.

한국도로공사는 25일 김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KGC인삼공사를 상대로 3-2(23-25‧25-15‧25-21‧21-25‧15-6)로 승리, 시즌 4승 11패(승점 13)를 기록했다.

이날 헐리가 37점, 배유나 16점. 정대영은 15점, 하혜진은 12점을 올리며 고른 활약을 펼쳤다. 알레나는 양팀 최다 38점을 올렸으나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각각 헐리(15점), 배유나(6점)와 알레나(17)와 한수지(7점)의 활약으로 1,2세트를 1-1로 비긴 양팀은 3세트 들어 헐리(9점)과 정대영(5점)의 맹활약으로 여유있는 경기를 벌였다. 초반 4-4 상황에서 도로공사는 하혜진의 연속 공격과 정대영의 시간차로 격차를 벌렸다. 이후 헐리와 배유나의 공격이 이어진 도로공사는 정대영의 퀵오픈에 이어 하혜진의 연속 퀵오픈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하지만 인삼공사는 4세트 들어 알레나가 11득점을 퍼부은데 이어 한수지도 4점을 보태며 승부를 마지막까지 끌고 갔다,

5세트 들어 도로공사는 힐리와 문정원 득점으로 9-2로 크게 앞서 나갔다. 이후 도로공사는 배유나의 오픈, 이효희의 첫 득점에 이어 다시 배유나의 오픈 공격으로 매치포인트에 도달한후 헐리의 오픈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남자부에서는 OK저축은행이 삼성화재를 상대로 올시즌 첫 승리를 거뒀다.
OK저축은행은 삼성화재를 세트 스코어 3-2(25-18, 25-20, 20-25, 25-22, 19-17)로 꺾고 8연패서 탈출했다.

이로써 OK저축은행은 지난달 18일 이후 37일 만에 승리를 획득, 4승으로 승점 11을 기록해두 자릿수 승점을 돌파했다. 모하메드가 30득점, 송명근은 20득점, 송희채는 12득점으로 팀 승리를 도왔다.반면 삼성화재는 4연패 수렁에 빠져 세트 득실률에서 밀려 5위를 유지했다. 

 

[뉴스핌 Newspim] 김용석 기자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