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스포츠 > 골프

한국과 미국LPGA투어 대결...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 25일 티오프

  • 기사입력 : 2016년11월22일 08:07
  • 최종수정 : 2016년11월22일 08: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종달 골프전문기자]한국과 미국LPGA투어 대결인 ING생명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억원)이 25일부터 사흘간 부산 동래 베네스트CC에서 열린다.

이 대회는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투어 선수 13명과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투어에서 뛰고 있는 한국 국적 선수 13명이 벌이는 샷 대결.

박인비 <사진=뉴시스>

KLPGA 투어는 고진영(21), 김해림(27), 이승현(25), 장수연(22), 조정민(22), 김민선(21), 이정민(25), 오지현(21), 정희원(24), 이정은(20) 등이 동명이인 김지현이 둘 모두 나선다.

LPGA 투어에서는 박인비(28), 김세영(23), 김효주(21), 양희영(27), 유소연(26), 이미림(23), 허미정(27), 이미향(23), 신지은(24), 지은희(29), 최운정(26), 박희영(27), 백규정(21) 등이 나온다.

출전선수는 10월9일 현재 LPGA투어와 KLPGA투어 상금랭킹 상위 10명 씩에 추천 선수 3명씩 더해 확정됐다.

승부는 25일 포볼 6경기, 26일 포섬 6경기, 27일 12명씩 나서는 1대1 매치플레이로 가려진다. 우승팀에 6억1000만원, 진 팀은 3억5000만원의 상금이 돌아간다.

아쉬운 점은 KLPGA투어 시즌 7승인 박성현(23)과, LPGA투어 신인왕에 베어트로피를 수상한 전인지(22)가 불참한다는 것. 대회 호스트인 박인비도 출전선수 명단에는 이름을 올렸지만 경기에는 나서지 않을 공산이 크다.

 

[뉴스핌 Newspim] 이종달 골프전문기자 (jdgolf@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