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크레딧+] 위험해진 중국 회사채, 개인 '장기투자' vs 기관 '전량회수'

지난해 중국 회사채 디폴트, 1년 새 4배 늘어
개인 투자가 비중은 그대로...신중히 접근해야

  • 기사입력 : 2019년03월14일 09:33
  • 최종수정 : 2019년03월14일 09:33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백진규 김지완 기자 = 2018년 5월 중국국저에너지화공집단(CERCG) 회사채 채무불이행(디폴트). 7월 왕젠(王健) 하이항(HNA)그룹 회장 돌연사. 2019년 2월 중국민생투자(CMIG) 회사채 거래정지, 같은 달 칭하이성투자그룹(QPIG) 3억달러 역외 회사채 디폴트. 지난해부터 중국 회사채 디폴트가 늘면서 위험 경고가 꾸준히 나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