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GAM] 11월 글로벌증시, 신흥국 강세에 힘입어 반등

"월말 뒷심 부족, 기술주 기피·유가 급락"
"'성장 둔화·미중 분쟁 장기화' 우려에 자신감↓"
"IB들, 신흥국 기대..브라질 등 남미에 시선"

  • 기사입력 : 2018년12월06일 09:34
  • 최종수정 : 2018년12월06일 09:34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지난달 글로벌 증시(MSCI 전세계지수 기준)는 1.3% 상승하며 10월의 급락세를 딛고 반등에 성공했다. 특히 MSCI 신흥시장지수가 4.1% 상승하는 등 신흥국이 강세를 보였다. 미중 무역전쟁 휴전 기대감이 위험선호 심리를 일부 되살렸다. 신흥국 증시의 지난달 월간 성과는 지난 1월 이후 최고라고 파이낸셜타임스(FT)는 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