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GAM] 11월 채권 '된서리' 유가 폭락에 정크 초토화

  • 기사입력 : 2018년12월06일 09:34
  • 최종수정 : 2018년12월06일 09:34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미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회사채 시장이 11월 파열음을 냈다. 대표적인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미 국채 대비 투자등급 및 하이일드 본드의 스프레드가 2년래 최고치로 뛰었고, 투자자들 사이에 ‘팔자’가 봇물을 이뤘다. 연방준비제도(Fed)의 긴축 사이클이 예고대로 지속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 데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